회, 삼겹 등등 슬슬 다른게 생각나서요..

학교다닐 때 학교앞 양곱창이 담백하니 참 맛났는데...

귀향 후 창원에는 저렴하면서도 맛나는 곳이 없는 것 같아서요..

인터넷에서 찾다가 한 번 가본 곳(용지못 맞은 편 백제삼계탕 옆건물 2층)은 맛은

무지 좋으나 가격대(18,000원/인)가 넘 상한가라 주머니 사정도 있고해서

이렇게 여쭤 봅니다